신세계백화점, 떼땅져 아티스트 컬렉션 출시

Written by: 와인인 편집팀

신세계백화점이 설 명절을 앞두고 유명 샴페인 하우스인 떼땅져의 ‘아티스트 컬렉션’ 3종을 선보이며 선물에 품격을 더한다.

떼땅져 아티스트 컬렉션은 샴페인 라벨에 예술 작품을 넣은 한정 상품으로, 포도 작황이 좋은 빈티지(생산 년도)에만 예술가와 협업해 만드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1982년산은 프랑스 초현실주의 작가 앙드레 마쏭, 1985년산은 미국 팝아트의 거장 로이 리히텐슈타인, 1986년산은 유럽 서정 추상 미술의 대가 한스 아르퉁의 회화가 그려져 있다.

40년 안팎으로 숙성한 떼땅져 아티스트 컬렉션 올드 빈티지는 오직 신세계백화점에서만 만나볼 수 있으며, 각 200만원에 구매가 가능하다.

자료 제공 신세계백화점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사 공개일 : 2024년 01월 24일
cro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