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벚꽃 시즌에 2030의 술 로제와인 3종 선보여

Written by: 와인인 편집팀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벚꽃 시즌을 맞아 ‘2030의 와인’으로 불리는 로제와인 3종을 이달 17일 론칭하고 4월 말까지 행사가로 상품을 운영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로제와인은 △아미치올레마로제 △디아블로로제 △프레시넷스파클링로제 총 3종으로, 벚꽃 시즌에 맞춘 행사 기간 해당 상품들은 정상가 대비 25%~30% 낮은 수준인 1만1900원~2만4900원에 판매된다. 특히 아미치올레마로제와인은 와인전문지 바이너스(VINOUS)가 2020년 올해의 와인메이커로 선정한 앤서니비야지(Antony Biagi)가 프랑스의 프로방스 지역에서 직접 컨설팅해 만든 와인으로 GS25가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차별화 주류 상품이다. 아미치올레마로제와인은 세계적 유명 와인 평론가인 제임스서클링으로부터 92점을 받으며 매우 훌륭한 가성비 로제와인으로 손꼽혀왔고 이번에 전국 GS25, GS더프레시, 주류 스마트오더 플랫폼 와인25플러스를 통해 1만2000병 한정 수량으로 판매된다.

GS25의 주류 스마트오더 플랫폼 와인25플러스에서 한 달간 판매된 28종의 로제와인 연령대별 판매 구성비는 2030이 72%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나 GS25가 ‘젊은 와인’인 로제와인을 봄철 벚꽃 개화 기간에 맞춰 선보이는 배경이 됐다. GS25는 떡볶이·파스타로 시작된 ‘로제’ 열풍이 와인까지 확대되는 이유를 △아름다운 빛깔 △달콤하면서 복합적인 풍미 △쉽게 즐길 수 있는 낮은 알코올 도수 등을 꼽으며, 이 같은 요소로 인해 2030을 중심으로 SNS에 게시물도 매우 증가하는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 한편 GS25가 최근 3년간 ‘로제’가 들어간 상품(이하 로제 상품) 매출을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2020년 대비 각각 △2021년에 317% △ 2022년 672%로 크게 증가했고, 2020년 41종이었던 로제 상품의 유닛 수도 2022년에는 132종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김유미 GS리테일 주류기획팀 MD는 “데이터 분석을 통해 로제와인이 2030 여성들을 중심으로 소비되는 것을 알았고, 봄철 개화 시기에 맞춰 선보였다”며 “주위에서 제게 입문용 와인과 관련한 큐레이션을 요청한다면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가성비 만점의 아미치올레마 로제와인을 적극 추천드린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gsretail.com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사 공개일 : 2023년 03월 17일
cro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