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크리스마스와 연말연시 겨냥 주류 152종 행사 돌입

Written by: 와인인 편집팀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와인, 위스키, 보드카 등 홈파티와 크리스마스 분위기와 잘 어울리고 연말 구매 수요가 높은 주류 152종을 선정해 12월 한 달간 주류 판매가격 인하, 한정판 신상품 주류 기획 세트 출시 등의 행사를 진행한다.

GS25가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2022년 11월 대비 12월에 스파클링 와인 매출은 4.2배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고, 매년 12월에 가장 높은 매출 실적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스파클링 와인 중에서도 고급으로 분류되는 샴페인(프랑스 샹파뉴 지방의 포도를 사용해 전통 양조법에 따라 만든 스파클링 와인)도 올 상반기 대비 하반기에 월평균 매출이 3.3배 급격히 증가해 프리미엄 와인에 대한 수요가 크게 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됐다.

GS25는 이 같은 트렌드 분석을 기반으로 12월 1일부터 △세계 3대 샴페인 하우스인 ‘떼땅져’의 상위 라인 ‘떼땅져프렐류드’ △마릴린먼로의 샴페인이라 불리는 ‘파이퍼하이직’ △그레이스켈리의 결혼 만찬주로 알려진 ‘뽀므리브뤼’ 등 9종의 샴페인을 행사가로 선보인다.

GS25는 이번 행사를 통해 다수의 차별화 주류도 선보인다. 크리스마스 트리 모양을 한 병으로 세계적 유명세를 떨치는 ‘모젤크리스마스’ 2종(3만7800원), 인기 캐릭터 벨리곰을 활용해 12가지 패키지 디자인을 적용한 벨리곰모스카토(1만9800원), 1865 X 카카오프렌즈골프백에디션(4만9900원)도 이번에 나온다.

GS25가 2021년부터 몽골에 진출하며 현지 파트너사로 제휴를 맺고 있는 몽골 APU사로부터 보드카 ‘에덴’을 한정 물량으로 수입해 GS25의 주류 스마트오더 와인25플러스를 통해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몽골의 국민 주류로 불리는 에덴은 고급 유기농 겨울 밀을 사용한 알파 등급의 순수 증류주로 가넷 원석 여과를 포함한 6단계 증류를 거친 프리미엄 보드카다. 가격은 4만6500원이다.

이 외에도 GS25는 12월 1일부터 GS25 약 400개점에서 품절 대란을 일으키고 있는 위스키 와일드터키레어브리드, 달모어킹알렉산더3세 등을 비롯한 총 55종의 위스키를 한정 판매하는 위런 행사도 진행한다.

자료 제공 GS리테일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사 공개일 : 2023년 11월 30일
cro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