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영FBC, ‘본테라 x 씨드키퍼’ 지구의 날 콜라보레이션 캠페인 전개

Written by: 와인인 편집팀

종합주류기업 아영FBC의 본테라 와인은 식물생활 브랜드 씨드키퍼와 협업해 콜라보레이션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7일 알렸다.

금번 콜라보레이션은 지구의 날(22일)이 있는 4월을 기념하여 지구와의 상생을 추구하는 와인 ‘본테라’를 알리고, 지구를 위한 작은 실천을 소비자와 함께하고자 기획되었다. 직접 길러 수확해 와인과 곁들이기 좋은 허브 씨앗과 씨앗을 간편하게 싹 틔울 수 있는 피트펠릿을 와인 병목에 걸어 함께 제공한다.

발아와 재배가 쉽고 요리에 활용하기 좋은 스위트 바질과 오팔 바질이 섞인 '바질 믹스'와, 우울한 기분을 밝게 하여 쾌활초라는 별명이 있는 허브 '보리지'가 준비된다. 포장재는 100% 재생 펄프로 만들어진 친환경 종이를 사용하였다.

아영FBC는 ‘콘차 이 토로’와 와인 유통 및 판매 계약을 체결한 이래, 본테라 와인의 국내 판매 확대를 위해 노력해왔다. 본테라는 '상쇄 프로젝트(OFFSET PROJECT, 포도재배부터 와인을 마시기까지 탄소 배출량을 추적하고 해당 배출량의 110%를 상쇄하는 비용만큼 사업에 투자하는 프로젝트)'를 운영하며 기후 중립 인증을 받은 최초의 와이너리로, 지구와의 '상생', '지구를 살리는 맛'을 알리는 ‘오가닉 와이너리’이다.

본테라x씨드키퍼 콜라보레이션에 대한 더욱 자세한 정보는 아영FBC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자료 제공 아영FBC
인스타그램 @ayoungfbc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cross